무통분만
연세순풍산부인과 분만센터를 안내합니다.

무통분만이란

흔히 무통분만의 한 방법으로 알려진 '경막외 마취'는 자연분만을 할 때 통증을 느끼지 않고 아이를 낳을 수 있는 방법입니다. 경막외강 내에 가느다란 도관을 삽입하고 희석한 마취제를 지속적으로 주입해 출산할 때 진통을 줄이는 것입니다. 다시 말해, 부분마취를 한 상태에서 분만하는 것으로 의식과 운동 능력이 그대로이면서 통증만 줄어듭니다.

무통분만은 나름대로 장단점이 있어서 모든 산모에게 일률적으로 시행하지는 않습니다. 통증을 줄일 수 있다는 커다란 장점이 있긴 하지만 시술에 따른 부담감과 분만시간의 연장, 미약하나마 태아에 대한 영향 등도 무시 할 수 없기 때문에, 무통분만은 산모가 원할 때 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만일 경막외 마취주사를 맞고 싶다면 임신후기 정기검진과정에서 진료실에서 상의를 하면 됩니다. 그러나 임신 전에 척추부위에 수술을 받았거나 혈우병 등 출혈성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 신경성 질환자, 히스테리 환자 등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때로는 의사가 경막외 마취를 권할 수도 있습니다. 신장질환, 임신중독증, 고혈압, 당뇨 등의 전신질환이 있는 임신부는 분만의 통증, 전신마취, 수술 전후의 통증이 심해 후유증이 생길 수 있으므로 예방 차원에서 권유하며 전신 마취와 경막외 마취를 병행할 수도 있습니다.

경막외 마취는 사람마다 차이가 있지만 무통마취를 했을 때의 진통은 그렇지 못했을 때보다 적게는 5% 많게는 20%정도까지 줄일 수 있습니다.
경막외 마취가 출산의 고통을 줄여준다는 획기적인 면도 있지만 이에 따른 후유증도 지적되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비가 오거나 날이 궂을 때 척추가 쑤신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고, 대체로 허리힘이 떨어진다고 합니다. 드물지만 혈우병 등 출혈성 질환, 전이성 암질환 등이 있는 임신부의 경우 후유증으로 하반신마비가 될 수도 있습니다.

경막외 마취과정

마취할 부분(요추 부위)을 소독합니다.

마취제를 넣기 위해 피부에 부분마취를 합니다.

주사침으로 경막외 공간을 확인합니다

주사침을 빼고 삽입관 자리를 고정시킵니다.

삽입관을 통해 마취제를 투여합니다.

매일아이바로가기 비발디바로가기 임신축하해요